부회장님께서 손수 만들어 오신 빵과 떡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.

다음에 또 기대 할게요 ^^